고양시 A고교, 시국선언 학생에 징계 언급 ‘논란’

정원희 (juventus88@hanmail.net)

등록일:2016-11-09 13:35:44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자료사진

경기도 고양시의 한 고등학교 학생들이 최근 시국선언을 한 가운데, 해당 학교가 이를 주도한 학생에게 징계를 언급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9일 경기도교육청 등에 따르면 고양시 A 고교 학생 12명은 지난 4일 학교 인근 지하철역에서 ‘박근혜 대통령 하야’를 촉구하는 내용의 시국선언을 했다.
 
이들은 시국선언에 앞서 단체 행동 시 안전사고 등을 우려해 학교에 미리 승인을 요청했으나, 학교 측은 이것이 교칙에 위반된다며 징계를 경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럼에도 학생들은 당일 오후 시국선언을 강행했고, 경찰은 사전 집회신고가 이뤄지지 않은 점을 들어 학교에 연락을 취했다.
 
학교 측은 며칠 뒤 시국선언을 주도한 학생을 불러 재차 징계 가능성을 지적했다.
 
이에 대해 당시 상담을 진행했던 B 교감은 "아이들이 학교 밖에서 단체 행동을 할 때 위험한 상황이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시국선언을 안 했으면 좋겠다고 말한 것"이라며 "교칙을 설명하면서 징계 발언이 나온 것일 뿐, 실제 징계를 하겠다는 것은 아니"라고 해명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