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BS, 신천지 피해자 회복 돕는 프로젝트 추진

이정은 기자(amyrhee77@goodtv.co.kr)

등록일:2020-10-23 17:56:00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CBS(사장 한용길)가 신천지 이탈자들을 위한 회복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CBS는 23일 서울 양천구 CBS 본사에서 신천지 피해자 회복 프로젝트 '이음공동체' 사역 감사예배와 선포식을 가졌다.

예배는 이영훈 목사(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대표총회장, 여의도순복음교회)의 설교와 이철 목사(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당선자, 강릉중앙교회), 한기채 목사(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장, 중앙성결교회)의 축사 등으로 드려졌다.

이어 신천지에서 탈퇴한 박수진 자매(전 신천지 전국대학부장)와 장은정 집사(이단 상담사)의 간증과 신천지 탈퇴 후 국악찬양 사역을 하고 있는 김은강 자매의 찬양 순서가 마련됐다. 

CBS는 ‘이음공동체’롤 통해 신천지 이탈자들이 다시 교회와 가정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신앙 회복을 돕는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12주 동안 진행되는 교육 과정에는 신천지 교리의 문제점과 건강한 신앙 생활을 위한 가이드라인 등이 포함돼 있다. 

이탈자들을 위한 심리 상담은 물론 장기간 신천지 생활로 단절된 학업, 취업 등 실질적으로 필요한 멘토링 과정도 준비 중이다.

아울러 ‘이단 사역자 과정’도 계획 중이다. 이단 전문가들을 강사진으로 구성해 교회 교역자들을 대상으로 이단 사역 관련 노하우를 전수할 예정이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