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재 감독 체제로 '뭉쳐야 쏜다'…2월 7일 첫방

차진환 기자(drogcha@goodtv.co.kr)

등록일:2021-01-15 16:02:53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JTBC 새 예능 '뭉쳐야 쏜다'의 (왼쪽부터) 허재, 현주엽, 이동국. (사진출처=연합뉴스)

JTBC가 새 예능 '뭉쳐야 쏜다'가 다음 달 첫 방송을 시작한다.

'뭉쳐야 쏜다'는 스포츠계 전설들이 전국의 농구 고수들과 대결을 하는 프로그램으로, '뭉쳐야 찬다'의 후속작이다.

'뭉쳐야 찬다'에서 벤치를 지켜오던 허재가 '농구 대통령'으로 돌아와 감독을 맡는다. 

또한 '한국의 찰스 바클리' 현주엽이 코치를 맡아 팀을 이끈다.

축구계의 전설 '라이언 킹' 이동국이 팀에 합류해 농구 새내기로 활약할 예정이다.

2월 7일 오후 7시 40분 첫 방송된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