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확산에 유·아동 완구판매 급증

진은희 기자(jin@goodtv.co.kr)

등록일:2020-02-12 09:51:48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확산 여파로 어린이들이 가정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유·아동 완구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 신종코로나가 확산되면서 아이들이 가정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지자 유·아동 완구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유치원이나 어린이집의 휴원이 잇따르는 데다 주말에도 외출 대신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면서 부모들이 집안 환경을 아예 '키즈카페'처럼 바꾸는 경우도 늘고 있다.


온라인쇼핑사이트 옥션은 최근 일주일(3∼9일)간 유·아동 완구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최대 12배 가까이 증가했다고 12일 밝혔다.

미끄럼틀과 다기능놀이터, 스프링 카 등 키즈카페에서나 볼 법한 대형 완구 판매량은 3배 가까이 증가했다.

특히 정글짐과 미끄럼틀을 합친 것 같은 다기능 놀이터는 12배 넘게 판매가 급증했다.

볼 텐트(285%)와 블록 놀이(72%)의 판매량도 크게 늘었고, 자동차나 비행기 같은 작동 완구의 경우는 최대 116%의 증가율을 보였다.

셈 놀이 숫자판(367%)과 감각발달을 위한 공작완구(85%) 등 교육용 완구의 인기도 치솟았다.

G마켓에서도 이 기간 미끄럼틀(111%)과 블록 완구(106%) 판매가 늘었고 어린이 만화(86%)와 그림책(61%) 등도 잘 팔렸다.

옥션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면역력이 상대적으로 약한 아이들을 가정에서 돌보려는 부모들이 많아지면서 집안 환경을 놀이방처럼 조성하기 위한 완구 판매가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