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구직급여 지급액 '최대'…8조원 첫 돌파

한혜인 기자(hanhyein@goodtv.co.kr)

등록일:2020-01-13 14:29:27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구직급여 지급액이 지난해 처음으로 8조원을 넘었다.(사진=연합뉴스)
 
정부가 구직활동을 하는 실업자에게 고용보험기금으로 주는 구직급여 지급액이 지난해 처음으로 8조원을 넘겼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고용노동부가 13일 발표한 '고용행정 통계로 본 2019년 12월 노동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1∼12월 구직급여 지급액은 모두 8조913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6조4천549억원)보다 25.4% 늘어난 금액이다. 연간 구직급여 지급액이 8조원을 넘은 것은 처음이다.

작년 12월 구직급여 지급액은 6천38억원으로, 전년 동월(4천753억원)보다 27.0% 증가했다. 작년 12월 구직급여 수급자는 41만9천명으로, 전년 동월(37만6천명)보다 11.4% 늘었다. 수급자 1인당 평균 수급액은 144만원이었다. 구직급여 신규 신청자는 9만6천명으로, 전년 동월(8만3천명)보다 15.7% 늘어난 수치다.
 
지난해 고용보험 가입자는 1천367만4천명으로, 전년보다 51만명(3.9%) 늘었다. 연간 증가 폭으로는 2007년(51만4천명) 이후 12년 만에 가장 컸다. 연간 고용보험 가입자 수는 해당 연도 매월 말 가입자 수의 평균치다.
 
작년 1∼11월 상용직과 임시직 취업자의 고용보험 가입자 비율은 71.9%로 조사됐다. 고용보험 가입자 비율에서는 변동 폭이 큰 일용직과 임의 가입 대상인 자영업자는 제외됐다.
 
작년 12월 고용보험 가입자는 1천384만1천명으로, 전년 동월보다 42만8천명 증가했다. 서비스업 가입자는 43만4천명 증가했지만, 제조업 가입자가 1만7천명 감소했다. 제조업 가입자는 작년 9월부터 4개월째 마이너스였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