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IoT 코리아' 참가…스마트홈 기술 선봬

오현근(ohdaebak@goodtv.co.kr)

등록일:2018-09-12 15:45:28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LG유플러스가 강남 코엑스 전시장에서 진행되는 '2018 사물인터넷 전시회(2018 IoT Korea)'에서 오는 14일까지 다양한 IoT 솔루션과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LG유플러스가 강남 코엑스 전시장에서 열리는 ‘2018 IoT Korea’에서 다양한 IoT 솔루션과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가정·도시·산업에 적용된 IoT, AI, 5G 기술 총망라

LG유플러스는 이번 행사에서 가정, 도시, 산업으로 구성된 3개의 체험존을 통해 현재 제공 중인 IoT 서비스 50여종을 전시한다.

이번 전시회에선 기반 기술간 융합을 통해 IoT뿐만 아니라, 인공지능(AI)과 5G가 결합된 서비스까지 선보이는 점이 특징이다.

방문객들이 특히 눈여겨볼 만한 부분은 '산업IoT의 약진', '5G 기반 B2B 솔루션의 발전', 'IoT-AI의 점진적 융합'이다.

산업IoT는 생생한 시연을 통해 이미 국내외 많은 산업현장에서 사용되고 있는 생생한 사례와 실제 공장에서 작동하는 메커니즘을 실감나게 재현한다. 전시관내 제어센터로부터 140km가 떨어진 충청북도 보은에서 실제 드론을 비행시키고 조정하는 시연을 통해 국내 유일 자율주행이 가능한 산업용 드론의 면모를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5G 통신 기반 B2B 솔루션인 '지능형 CCTV', 지능형 교통체계를 위한 C-V2X 통신보드도 주목할 만하다.

'지능형 CCTV'는 일반 CCTV와 다르게 침입자 자동 추적, 출입 인원수 파악, 사람·차량 분석 관리가 가능하다.

'C-V2X(Cellular Vehicle to Everything) 통신보드는 5G로 위험을 사전에 감지해 교통 사고를 줄일 수 있는 혁신적 기술로 평가 받고 있다.

스마트시티존에서는 LG유플러스의 모바일 IoT 전국망을 기반으로 한 다양한 서비스가 적용돼 더욱 쾌적하고 효율적인 도심환경을 살펴볼 수 있다.

홈 IoT 서비스는 스마트홈 전시존에서 볼 수 있다. IoT와 AI가 접목돼 더욱 진화한 스마트홈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다. 실제 가정집처럼 구성된 체험룸에선 U+우리집AI를 중심으로 현재 상용 서비스 중인 20여종의 홈IoT 가전, 기기들을 볼 수 있다.

특히 숙면알리미와 숙면등 등 새롭게 진출한 슬립테크 분야와 IoT 기능이 없는 구형가전 음성 제어 등 점차 확장돼 가고 있는 홈IoT 분야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LG유플러스 현준용 전무(IoT/AI부문장)는 "홈IoT 분야 국내 1위라는 시장 성공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B2B 영역에서도 고객 가치를 창조해나갈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IoT 산업 전체가 성장하고 발전하는, 선순환의 생태계가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