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도 스마트하게"…앱으로 기부금도 보낸다

김준수(kimjunsu2618@hanmail.net) l 등록일:2017-08-10 15:57:01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10일 우정사업본부와 함께 서울 광화문우체국에서 'PostPay 기부금 송금서비스'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우정사업본부와 기아대책, 대한적십자,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함께 맺었다.
 
기아대책은 기부 편의성을 높이고, 대중의 나눔 참여의 기회를 넓히기 위해 우체국과 협약을 진행했다.
 
'PostPay 기부금 송금서비스'는 앱에서 기부하고자 하는 단체를 선택한 후 기부금액과 비밀번호만 입력하면 우체국계좌에서 자동 송금되는 방식으로, 계좌번호를 입력하는 등의 절차를 거칠 필요가 없어 편리하다.
 
서비스는 오는 15일부터 시작하며, 기존 Postpay 이용자는 바로 이용할 수 있다. 신규 이용자는 기존 우체국 금융 이용자라면 누구나 스마트폰에 어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아 설치한 후 이용할 수 있다. 더불어, 이용자가 개인정보제공에 동의하면 소득공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서비스 이용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가까운 우체국 또는 우체국콜센터(1588-1900)에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