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럭키> 흥행으로 한국영화 관객 수·매출 급증

김주련 (giveme0516@goodtv.co.kr)

등록일:2016-11-09 13:42:27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영화 <럭키>가 흥행하면서 지난달 한국영화 관객 수와 매출이 지난해에 비해 30% 이상 급증한 것으로 밝혀졌다.
 
영화진흥위원회의 '10월 한국영화산업 결산'에 따르면 지난달 극장 전체 관객 수는 1,716만 명, 매출액은 1천 408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관객 수는 223만명, 극장 매출액은 239억 원 증가했다.
 
한국영화 관객 수와 매출 급증을 이끈 장본인은 영화 <럭키>였다. 유해진 주연의 영화 <럭키>는 10월 한 달 간 572만 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배급사 순위에서는 <럭키>의 쇼박스가 점유율 1위(33.8%)를 차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