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터교, 8일 韓日평화예배…‘평화선언문’ 낭독한다

정원희 (juventus88@hanmail.net)

등록일:2016-11-04 12:29:13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기독교한국루터회(총회장 김철환 목사)가 8일 오후 4시 제주 명성아카데미하우스에서 일본루터교회(NRK)와 함께 ‘한일평화예배’를 드린다.
 
이번 예배는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한국과 일본의 루터교회가 함께 하고, 나아가 모든 한일교회가 함께 하는 화합의 자리로 마련됐다.
 
예배에서는 특별히 양측 교회 대표자들이 나와 ‘평화선언문’을 낭독하는 순서가 진행된다. 애모토 신리 목사(일본루터교회 사무국장)와 이병창 목사(기독교한국루터회 교회협력국장)가 낭독자로 나서며, 선언문은 일본의 우경화와 일본군 위안부, 영토 문제 등의 언급과 함께 일본 교회의 사죄 고백이 담길 예정이다.
 
한편 예배에 앞서 오전에는 ‘성공회의 일본선교 방법 및 과정과 한국루터교회를 위한 일본선교 제안’라는 제목으로 유시경 신부(대한성공회)의 특강이 펼쳐지며, 오후에는 남상준 교수(루터대학교)와 시라이 마사키 목사의 ‘평화’를 주제로 한 발제와 토론이 준비돼 있다.
 
교단 관계자는 “이번 한일평화예배는 일차적으로 한국과 일본 루터교회의 선교협력을 위한 자리이고, 또한 이를 넘어서 모든 한일 교회의 연대를 위한 자리”라며 “특히 한일평화선언문 낭독의 시간은 한일교회와 한일양국의 화해를 위한 초석이 되리라 믿는다”고 기대를 밝혔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