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에도 취업률 증가…8월 취업자 수, 51.8만명↑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8월 취업자 수 증가 (CG)(사진출처=연합뉴스)

코로나19 대유행 속에서도 8월 취업자 수가 작년보다 51만명 넘게 늘어났다. 

통계청이 15일 발표한 '8월 고용난달 취업자 수는 2,760만3,000명으로, 1년 전보다 51만8,000명 늘었다. 취업자 수 증가 폭은 6월동향'에 따르면, 지(58만2,000명), 7월(54만2,000명)에 이어 석달 연속 50만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정동명 통계청 사회통계국장은 "지난 7월 12일 수도권에 상향된 거리두기 4단계가 되면서 4차 대유행이 8월 조사기간까지 영향을 미쳤다"며 "1, 2, 3차 때와는 달리 취업은 일부 업종에 제한적 영향을 미쳤고, 8월에도 고용회복세는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고용률(15세 이상)이 61.2%로 전년 동월 대비 0.8%포인트 올랐다.

실업자 수는 74만4,000명으로 1년 전보다 12만명 줄었다. 실업률은 2.6%로 0.5%포인트 떨어졌다. 동월 기준으로 1999년 통계 작성 이래 최저다.

비경제활동인구는 1,675만8,000명으로 10만6,000명 줄어, 6개월 연속 감소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