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11월초까지 전국민 70%, 2차 접종 완료할 것"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9월말 인구 70% 백신 접종 목표 (PG)(사진출처=연합뉴스)

정부가 10월 말∼11월 초 전 국민의 70%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 완료 계획을 내놨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 사회전략반장은 5일 "9월 말까지 전 국민의 70%까지 1차 접종을 완료할 계획"이라며 "대부분이 화이자와 모더나 접종자인 만큼 4주의 접종 주기를 고려하면 10월 말에서 11월 초에 대부분이 2차 접종까지 완료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11월에 집단면역을 달성하더라도 마스크 착용 등 기본적인 방역 수칙은 그대로 유지해야 할 것으로 보고 있다. 손 반장은 "집단면역은 면역력 형성을 통해 코로나19 전파가 상당히 둔화하고 치명률이 떨어지는 상황을 가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11월에) 마스크 착용 등 기본 방역 수칙을 지키지 않아도 되는 상황으로 가기는 어려울 것으로 판단하고 있지만, 사회적 대응체계는 상당 부분 일상에 가까운 쪽으로 전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60∼74세 고령층 미접종자의 사전예약 참여를 당부했다. 정부는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60∼74세 고령층을 대상으로 이달 18일까지 백신 예방접종 사전예약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