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폭염현장 노동자 보호에 비상한 노력을"

박애리 기자(arpark@goodtv.co.kr)

등록일:2021-07-26 6:52:29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출처=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폭염에 취약한 사업장의 노동자를 보호하기 위해 비상한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며 "공공부문이 현장에서 모범을 보여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26일 오전 참모회의에서 "올해 유례없는 폭염이 계속되고 있다"면서 이런 지시를 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낮에 옥외 건설현장에서 장시간 노동을 하는 것은 위험하다"며 "폭염 시간대에는 공사를 일시 중지하거나 작업 시간을 신축적으로 관리할 필요가 있다. 공사 기간을 연장하는 등의 조치도 강구해 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열린 수석·보좌관회의에서는 백신 개발과 관련한 특허전략에 신경을 써야 한다고 주문했다.

문 대통령은 이광형 카이스트 총장, 김태만 한국특허전략개발원장의 '지식재산 분야 주요성과 및 추진전략' 발제를 듣고 이런 지시를 했다.

문 대통령은 "소재·부품·장비 분야 일본 수출규제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특허획득·기술이전·기존특허 회피 등에 있어 효율적 대응을 보였다"며 "백신 개발 분야에서도 이런 모델을 적용해야 한다. 특허청이 중심이 돼 다른 부처들과 협업에 나서달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