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희롱 발언 박나래 SNS 통해 자필 사과

데일리굿뉴스 (goodtvnews@gootv.co.kr)

등록일:2021-03-26 14:28:19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박나래 자필 사과문.(사진출처=연합뉴스)

2019년 MBC 연예대상을 수상하며 최고의 인기를 누리던 개그우먼 박나래가 웹예능에서의 성희롱 발언에 대한 자필 사과문을 냈다.
 
박나래는 26일 본인의 SNS에 “’헤이나래’에서 부적절한 영상으로 많은 분께 불편함을 끼친 것에 대해서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한 방송을 책임지며 기획부터 캐릭터, 연기, 소품까지 꼼꼼하게 점검하고 적절하게 표현하는 것이 저의 책임과 의무였는데 저의 미숙한 대처 능력으로 많은 분께 실망감을 안겨드렸다"고 재차 사과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분에 넘치는 사랑을 받았는데 저를 믿고 응원해 주신 많은 분께 죄송한 마음뿐이다. 앞으로 말 한마디 행동 하나도 더 깊게 생각하는 박나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박나래는 CJ ENM이 론칭한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와플의 웹예능 ‘헤이나래’에서 남자 인형을 소개하면서 성희롱을 발언을 해 물의를 빚었다.
 
해당 영상에서 박나래는 ‘암스트롱맨’이라는 남자 인형의 옷을 갈아입히며 인형의 팔을 사타구니 쪽으로 가져가 성기 모양을 만든 뒤 장난스럽게 발언을 이어갔다.
 
이에 제작진과 소속사가 먼저 사과했으나, 비판 여론이 가라앉지 않고 그가 출연 중인 MBC TV ‘나 혼자 산다’와 ‘구해줘 홈즈’ 등에서도 하차해야 한다는 요구가 빗발쳐 결국 박나래가 직접 사과하게 됐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