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위원장 “윤석열, 야권의 인물이 될 수밖에…”

윤석열 대권 도전 여부 “본인의 판단” 중요

데일리굿뉴스 (goodtvnews@gootv.co.kr)

등록일:2021-03-05 11:15:57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사진제공=연합뉴스)

5일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전날 사퇴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야권의 인물’로 규정했다.
 
김 위원장은 윤 전 총장의 국민의힘 합류 가능성에 대해 “국민의힘도 보궐선거 후 지속적인 변화를 계속해야 내년 대선에서 희망을 가질 수 있다"고 답했다.
 
한때 김종인 위원장은 윤석열 전 종창을 ‘문재인 정부의 검찰총장’이라고 지칭했다. 그러나 문 정권에 반대해 사표를 던진 상황인만큼 “야당, 야권의 인물이 될 수밖에 없다"고 거듭 강조했다.
 
다만 윤 전 총장이 정계에 본격 진출하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김 위원장은 일단 "보궐선거가 지나고 난 다음에 판단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별의 순간'은 본인이 판단하는 것이지 남이 얘기를 해 줄 수는 없다"며 윤석열 전 총장이 대권에 도전하기 위해선 결단이 중요하다는 의도를 내비쳤다.
 
김 위원장은 아직 윤 전 총장 쪽에서 연락을 받은 일은 없었다면서도 만약 윤 총장이 만나자고 하거나 조언을 구한다면 "만날 수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