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뭔가를 하겠지만, 아직은 아니다"

천보라 기자(boradoli@goodtv.co.kr)

등록일:2021-01-23 17:10:15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20일(현지시간) 백악관 떠나 플로리다주 팜비치 향하는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을 떠나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

미국 폭스뉴스와 워싱턴이그재미너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22일 향후 계획이 뭐냐는 물음에 "뭔가를 하겠지만, 아직은 아니다"라고 답했다고 보도했다.

외신들은 트럼프 전 대통령의 향후 행보는 아직 베일에 싸여있다고 전했다.

폭스뉴스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지난 20일 조 바이든 대통령의 취임식이 열리기 전 플로리다주 팜비치에 있는 본인 소유의 마러라고 리조트에 도착했지만, 골프를 치는 모습만 보여줬다고 보도했다.

일각에서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신당을 만들어 2024년 대선에 재출마할 것이란 전망도 나오고 있다.

한편 미 의회에서는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한 탄핵 절차가 진행 중이다.

앞서 하원은 지난 6일 발생한 의회 난동 사태를 부추겨 내란을 선동했다는 혐의를 적용한 트럼프 전 대통령의 탄핵 소추안을 찬성 232명, 반대 197명으로 지난 13일 가결했다.

민주당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오는 25일 탄핵 소추안을 상원으로 송부할 예정이다.

상원 다수당인 민주당의 척 슈머 원내대표는 이르면 다음 달 9일 트럼프 전 대통령의 탄핵 심판이 시작될 거라고 전했다.

탄핵안이 상원에서 통과되려면 3분의 2 이상 찬성을 얻어야 한다.

상원이 탄핵 소추안을 가결한 뒤 별도의 공직 취임 금지 안건을 과반 찬성으로 처리할 경우, 트럼프 전 대통령은 2024년 대선에 출마할 수 없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