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부작용 대응할 피해보상체계 구축할 것”

김민정 기자(atcenjin@naver.com)

등록일:2021-01-19 14:17:24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정부가 코로나19 백신 부작용에 대응할 국가 차원의 피해보상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기획재정부는 이상반응 발생 가능성에 대해 질병청, 식품의약품안전처 공동 감시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하고 범정부 협업을 통한 백신과 이상반응 간 인과성 조사 및 평가와 백신 봉인, 접종 지속 여부 결정을 위한 신속 대응 및 피해보상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지금까지 계약을 통해 확보한 5천600만명분의 백신을 2월부터 순차적으로 도입해 전 국민 무료접종을 진행하는 데 차질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늘어난 예산 소요는 예비비로 충당하되 무료접종 예산 일부는 건강보험 재정을 활용하는 방안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재부는 이와 함께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임상 지원에 1천300억여원을 투자해 국산 치료제와 백신 개발을 지원한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