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코로나로 입사 연기된 신입사원 2월 입사

하나은 기자(onesilver@goodtv.co.kr)

등록일:2021-01-15 18:04:58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대한항공이 지난해 채용되고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입사하지 못한 신입사원에게 입사를 통보했다.
 
 ▲대한항공 여객기와 승무원( 사진제공 = 연합뉴스 )

내달 중순 입사 계획…온라인 직무교육 예정

대한항공은 15일 2020년 입사 예정이었던 신입사원 대졸(대학 졸업) 공채 합격자 60여명에게 입사 여부를 문의하고 있다.

입사를 희망하는 합격자는 다음달 중순 입사 계획이며, 직무 교육 실시 후 부서별 소요에 따라 인원이 배치된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직무교육은 코로나19를 고려해 온라인 교육 위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대한항공은 지난해 3월 코로나19로 2020년도 신입사원의 집체(집단) 교육과 현장 교육이 어려운 상황이라 입사 시기를 연기한 바 있다.

우기홍 대한항공 사장은 지난달 "대한항공 직원 50% 이상이 휴업하며 고용유지지원금을 정부로부터 받았고, 신규 채용이 원칙적으로 금지된다"면서 입사 대기자의 입사를 고용노동부와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