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찬메모리얼파크, 추석 맞아 소외이웃 물품 전달

오현근 기자(ohdaebak@goodtv.co.kr)

등록일:2020-09-23 19:55:09

  • 인쇄하기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추석이 한 주 앞으로 다가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우리의 일상 뿐만 아니라 민족대명절 추석의 풍경도 바꾸고 있다.

특히 소외이웃들은 또다시 다가온 추석나기가 더욱 힘겨울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이들을 위한 추석 격려품 전달의 자리가 마련됐다.
 
▲크리스찬메모리얼파크가 여의도순복음교회 장애인 대교구에 추석 격려품 1천300만원 상당을 전달했다. ⓒ데일리굿뉴스

크리스찬메모리얼파크(이사장 김윤배 장로)는 어려운 성도들이 가족과 풍성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1천3백여 만원 상당의 추석 성수품 1천 세트를 여의도순복음교회(담임목사 이영훈)에 전달했다.

김윤배 크리스찬메모리얼파크 이사장은 "지금 현실적으로 코로나19로 인해서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당하고 있다"며 "또 계절은 바뀌고 우리 명절인 추석이 바로 문앞에 다가와 장애우들을 위해 특별히 격려품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크리스찬메모리얼파크 측의 섬김에 감사의 뜻을 나타냈다. 이영훈 담임목사는 "모두가 힘든 시기에 돕는 손길이 있어 이번 명절도 성도들이 잘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이 목사는 이어 한국교회 성도들에게도 추석 메시지를 남겼다. "지금 코로나19로 인해서 모두가 힘들다. 소상인들은 하루하루를 살기가 힘들 정도로 어려운 상황인데, 예수님 안에서 꿈과 희망을 가지고 모든 어려움을 이겨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데일리굿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작성0 / 최대600바이트(한글300자)선거실명확인
    goodtvICGICGCCMLOVE굿피플KCMUSA기독뉴스GoodPeople아멘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