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일자리 한번에 해결' 일자리 연계주택 2,675채 공급

진은희 기자(jin@goodtv.co.kr) ㅣ 등록일 2019-12-30 16:04:2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국토교통부는 청년 등 젊은 계층이 주거비 걱정 없이 경제활동에 매진할 수 있도록 임대주택을 공급하는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사업 지방자치단체 공모 결과 후보지 11곳(2,675채)을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주거, 일자리를 한 번에 해결하는 '일자리 연계주택'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수도권은 서울 서초 염곡(300채), 송파 방이(138채), 도봉 창동(48채), 인천 논현(238채), 경기 수원 화서(500채), 수원 국토지리정보원(236채), 파주 출판단지(150채), 부천 원종(323채) 등 8곳 1천933채다.

지방에선 대전 대흥(150채), 경남 사천 선인(442채), 전남 담양(150채) 등 3곳 742채가 공급된다.

공모는 청년 창업가 등의 직주근접을 위해 직장과 연계된 창업지원주택, 지자체 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해당 산업 종사자에게 공급하는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 중소기업 근로자를 대상으로 한 중기근로자 지원주택 등 3가지의 일자리 특화주택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창업지원주택으로 선정된 수원 화서(500채)는 화서역과 가깝고 2,000㎡ 규모의 창업지원센터와 연계돼 조성된다.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으로 선정된 국토지리정보원(236채)에는 공간정보산업이 집적화된 공간정보캠퍼스와 행복주택이 공급되고, 파주 출판단지(150채)는 문학·출판 등 문화예술인들을 위한 주거·업무 공간으로 만들어진다.

댓글 0개